부산광역시 노사민정협의회

현장의 중심, 찾아가는 노동서비스, 보다 개선될 수있게 노력하겠습니다.
노.사.민.정관계자 여러분들의 행복을 위한 화합을 실현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전국노사민정 소식

2020.03.31. 부산시 노사민정협의회 "노사 상생의 백신으로 '코로나19' 이겨낸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4-21 16:27
조회
94
IP
183.103.1.122
http://m.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265825#_enliple

코로나19 위기 '상생과 협력' 정신으로 극복하고자 각자의 역할과 실천사항 담아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시 노사민정협의회는 코로나 19 확산에 따른 위기를 상생과 협력의 정신으로 극복하기 위한 '부산 노사민정 위기 극복 공동선언'을 31일 발표했다.

이날 선언에는 오거돈 부산시장을 비롯해 서영기 한국노총 부산지역본부 의장(노<勞> 대표), 심상균 부산경영자총협회 회장(사<使> 대표), 이정화 부산시의회 시의원(민<民> 대표), 권태성 부산고용노동청장(정(政) 대표) 및 학계, 언론계, 시민단체, 노사관계·고용·경제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부산시 노사민정협의회 위원들이 참여했다.
이번 공동선언문은 코로나 19의 확대·지속이 시민들의 건강을 위협할 뿐만 아니라, 경기 둔화 및 노동시장 침체의 결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위기감에서 출발해 부산 노사민정이 하나가 돼 '상생과 협력'의 정신으로 위기를 극복하자는 데 공감하고, 각 주체들의 역할과 실천사항을 논의한 결과물이다.

공동선언은 ▲'코로나 19' 예방 및 확산방지 ▲'코로나 19' 위험노출을 최소화하는 안전한 근무 지원 ▲고용안정과 취약계층 지원 ▲상생의 정신으로 경제위기 극복 등 4개 부분으로 구성돼 있으며,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경제적 위기 극복을 위해 노사의 대화와 양보, 정부의 지원정책, 시민들의 참여와 지지라는 각 주체의 역할을 사회적 대화를 통해 도출했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있다.

오거돈 부산시장(협의회 위원장)은 "상생과 협력의 정신을 발휘하고, 위기에 대응할 각 주체의 역할을 각인해 준 노사민정에 감사한다"며 "오늘 공동선언의 정신이 개별기업 노사와 지역사회로 확산돼 위기극복의 전환점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시 노사민정협의회는 ‘고강도 사회적 거리 두기’를 실천하고자 대면 회의를 자제하고, 노사민정협의회 위원들의 서면심의와 공동선언문 개별 서명으로 공동선언을 이끌어냈다.
김옥빈 기자 obkim5153@naver.com